네티즌이 찾은 안철수…"입장표명 않고 속초 갔나" 논란

최초입력 2017-07-11 09:27:07
최종수정 2017-07-11 09:28:41

글자크기 축소 글자크기 확대

  • 카카오톡으로 공유하기
  •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
  • 트위터로 공유하기
  • 이메일로 공유하기


【 앵커멘트 】

문준용 의혹 제보 조작 파문과 관련해 입장을 밝히지 않은 채 잠행하고 있는 국민의당 안철수 전 대표가 강원도 속초의 한 식당을 찾은 것으로 알려지며 논란입니다.

입장 표명은 미룬 채 속초 여행을 떠났다는 지적이 일고 있는데요.

최은미 기자가 보도합니다.

【 기자 】

한 온라인 커뮤니티 사이트에 올라온 안철수 전 국민의당 대표의 사진입니다.

어제 강원도 속초시 한 식당에서 식사하는 모습이 네티즌에게 포착됐습니다.

이 네티즌은 "안 전 대표가 부인과 함께 있었다"며 "밥을 다 먹고 모자를 쓰고 조용히 나갔다, 알아보는 사람이 없었다"고 말했습니다.

게시물이 알려지며 제보 조작 사건으로 당이 휘청거리는데 수습도 하지 않고 여행을 간 것이냐는 논란이 확산했습니다.
안 전 대표 측은 "속초에 간 것은 맞다"며 "여행은 아니고 당일치기로 아는 분을 만나러 간 것"이라고 말했습니다.

공식 입장 발표 계획은 아직 없다는 설명입니다.

그러나 당내에서도 하루빨리 입장을 표명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커지고 있습니다.

이태규 사무총장은 "빨리 입장표명을 하면 좋겠다는 의견이 다수"라며 "이준서 전 최고위원의 신병 문제가 결정되면 적절한 시점에 말할 것으로 생각한다"고 밝혔습니다.

MBN뉴스 최은미입니다. [ cem@mbn.co.kr ]

영상편집 : 윤진

[ⓒ 매경미디어그룹,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]