문 대통령 추석 인사 동영상 올려

`달빛 기도` 시낭송까지

최초입력 2017-10-02 12:04:03
최종수정 2017-10-02 12:05:55

글자크기 축소 글자크기 확대

  • 카카오톡으로 공유하기
  •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
  • 트위터로 공유하기
  • 이메일로 공유하기




【 앵커멘트 】

문재인 대통령이 추석을 앞두고 국민에게 동영상으로 '명절 인사'를 했습니다.

특히 이해인 수녀 시를 직접 낭송하며 '화합'의 메시지를 전달했습니다.

송주영 기자입니다.

【 기자 】

▶ 인터뷰 : 문재인 / 대통령

- "국민 여러분, 추석 내내 온 집안이 보름달 같은 반가운 얼굴들로 환하기를 기원합니다."

보름달을 의미하는 노란색 넥타이를 맨 문재인 대통령의 추석인사입니다.

청와대 홈페이지 등에 올라온 약 2분 분량의 동영상을 통해 문 대통령은 가족과 세대의 '화합'을 강조했습니다.
▶ 인터뷰 : 문재인 / 대통령 - "올 한가위는 여성과 남성이 모두 함께 즐거우면 좋겠습니다."

이해인 수녀의 시 '달빛 기도'를 낭송하면서도 마찬가지로 화합을 언급했습니다.

▶ 인터뷰 : 문재인 / 대통령

- "모난 미움과 편견을 버리고 좀 더 둥글어지기를…."

안보 등 각종 쟁점으로 대립하고 있는 정치권에 보내는 메시지란 해석도 나옵니다.

문 대통령은 어제(1일) 부인 김정숙 여사와 함께 청와대 인근 식당에 깜짝 방문해 수제비로 점심을 했습니다.

▶ 스탠딩 : 송주영 / 기자

- "문 대통령은 청와대 관저에서 식당까지 걸어가며 시민들과 기념촬영을 하며 연휴에도 소통 행보를 이어갔습니다. MBN뉴스 송주영입니다."

영상취재 : 이재기 기자

영상편집 : 윤진

[ⓒ 매경미디어그룹,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]